[천건희의 산책길㉚] '이순재의 리어왕'에서 진실을 보는 지혜를 얻다
[천건희의 산책길㉚] '이순재의 리어왕'에서 진실을 보는 지혜를 얻다
  • 천건희 기자
  • 승인 2021.11.11 14:03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소은정 2021-11-14 22:57:27
리어왕 작품 자체도 멋지고 울림이 많아 보고 싶은 연극입니다. 기사의 사진을 보니 이순재 배우님의 열정이 더해지고 함께 무대를 꾸민 배우나 스탭들의 정성도 느낄 수 있네요. 연극을 직접 보고 느낀 벅참을 애써 담담히 소개 해주셔서 더 직접 보고 싶게 되네요. 좋은 기사 감사드려요.

이규봉 2021-11-12 15:20:46
연극 스토리보다 대사가 더 와 닿네요. 가을이 끝나고 겨울이 시작되는 황량한 벌판에서 리어왕의 후회의 독백이 들리는 듯합니다. 천기자님이 연극 내용뿐 아니라 느낌도 전해주네요.

려은맘 2021-11-12 13:43:44
공연의 설레임까지 느껴지는 기사 감사합니다.
꼭 한번 보고싶네요~~

고경은 2021-11-11 17:44:50
또 한번의 가을이 지나갑니다.
젊은날의 리어왕과 십수년이 지난 지금의 리어왕은 울림자체가 다르네요.
좋은글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박미정 2021-11-11 16:23:38
인생의 장중함이 느껴지는 글입니다~~ 잔잔한 삶이 축복이겠죠?^^ 좋은 글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