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다니시고 싶은데 좀 다니시게 기초연금 현실화“
윤석열, "다니시고 싶은데 좀 다니시게 기초연금 현실화“
  • 김남기 기자
  • 승인 2022.01.10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10일 서울 용산구 대한노인회를 방문해 김호일 회장과 인사하고 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10일 대한노인회를 방문 김호일 회장과 인사. 사진=뉴시스 제공)

[이모작뉴스 김남기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10일 대한노인회에서 "기초연금 급여를 현실화하겠다"며 "다니시고 싶은데 좀 다니시고 경제적으로 윤택하게 사실 수 있도록 이 부분을 현실화하겠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우리나라가 경제가 성장한 것에 비해 부끄러울 정도의 노인빈곤을 보이고 있다"며 "이 문제도 돈을 쓸 때 제대로 써서 확실하게 개선해야한다"고 말했다.

또한 기초연금 인상 수준에 대해 "우리 경제가 감당할 수 있는 정도로 기초연금 급여수준을 많이 올리겠다"고 말했다.

또 "연세가 드시면 건강문제가 우선인데 의료급여도 국가에서 더 신경을 써드려야 한다"며 "요양 간병부분도 각별히 배려를 해드려야 한다. 국가가 노인들의 요양과 간병을 뒷바라지하고 여가 시간을 활용해 행복하게 지낼 수 있게 해드려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오늘날 10대 강국을 만든 노인 몫으로 지자체선거와 총선에 자리를 배정해 달라”는 요청에 "제가 대통령이 되면 지방선거에 관여할 수 없게 돼있다"면서도 "취임 전에 당에 그 말씀을 전달하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