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절, 서울시 전통시장 159곳 최대 30% 할인행사
설명절, 서울시 전통시장 159곳 최대 30% 할인행사
  • 김수정 기자
  • 승인 2022.01.19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명절 전 서울시 자치구 전통시장에서 ‘설 명절 특별이벤트’ 개최
제수용품 최대 30% 할인판매, 구매고객에게 온누리상품권‧경품 증정
전통시장 주변 도로 2시간 무료 주‧정차 한시적으로 허용
(설 명절을 앞두고 시민들이 장보기를 하고있다. 사진=뉴시스 제공)

[이모작뉴스 김수정 기자] 서울시는 오는 2월 2일까지 159개 전통시장에서 ‘설 명절 특별이벤트’를 펼친다고 전했다. 설 제수용품과 다양한 농수축산물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고, 일정 금액 이상 구매할 경우 경품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 참여하는 서울시내 전통시장과 상점가는 ▴광장시장(종로구) ▴숭례문수입상가(중구) ▴후암시장(용산구) ▴금남시장(성동구) ▴경동시장(동대문구) ▴방학동도깨비시장(도봉구) ▴구로시장(구로구) ▴청과시장(영등포구) ▴풍납전통시장(송파구) 등 총 159개다.

제수용품 최대 30% 할인판매, 구매금액별‧제로페이 사용시 상품권‧경품 증정

참여시장들은 행사기간 동안 시민들이 저렴한 가격으로 명절 제수용품과 농수축산물을 장만할 수 있도록 5~30%까지 할인 판매한다. 시장별로는 제로페이로 결제하거나 일정 금액 이상 구매할 경우 온누리상품권, 식용유 등을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남성역골목시장, 사당1동 먹자골목시장에서는 취약계층‧어르신을 위한 나눔행사도 펼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매출감소 상황에서도 취약계층에게 떡국용 떡을 나누기로 한 남성역골목시장 관계자는 “소상공인은 물론 시민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다 같이 힘을 모아 이 상황을 극복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주차난 해소를 위해 93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무료 주·정차 한시허용

서울시는 전통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1월 24일~2월 2일까지 10일간 기존에 연중 무료 주·정차를 허용한 36개 시장 외 추가로 57개 시장에 대해서도 주변도로 무료 주·정차를 최대 2시간까지 허용한다. 임시주차허용 시장 명단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임근래 소상공인정책담당관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까운 전통시장을 찾아 품질 좋은 상품을 저렴하게 구매하고 상인들에게 도움도 줄 수 있는 따뜻한 명절이 되길 바란다”며 “서울시는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로 시민과 상인이 모두 안심하고 장볼 수 있는 안전한 전통시장 조성에 힘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