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일자리] 고양시, 내년 노인일자리 6,515개 참여자 모집 ...12. 8까지
[노인일자리] 고양시, 내년 노인일자리 6,515개 참여자 모집 ...12. 8까지
  • 한종률 기자
  • 승인 2022.12.0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내년 노인일자리 6,515개 참여자 모집

[이모작뉴스 한종률 기자] 경기기 고양시는 고령층의 안정적인 생활과 사회적 성취감을 높이기 위해 내년 노인 일자리를 6천515개 배정했다.

예산 208억 원을 들여 노인들에게 제공되는 이들 일자리는 공익활동형과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등 3개 유형으로 나뉜다.

취업 연령은 공익활동형과 사회서비스형 만 65세 이상, 시장형 만 60세 이상이고 월간 근로 시간과 급여는 일자리 유형별로 다르다.

공익형은 스쿨존 교통지도 봉사나 우리 동네 지킴이, 공공시설 환경정화 등으로 30시간 활동에 27만 원이 제공되고 기초연금 수급자만 신청할 수 있다.

사회서비스형 일자리는 보육시설 보조와 독거노인 가정 냉장고 관리, 생명의 전화 상담 보조, 우체국 업무 지원 등 69시간 활동에 71만2천800원을 받는다.

시장형 일자리는 학교급식 지원과 제조판매, 실버카페, 시니어 편의점 등으로 다양하고 근무 시간과 급여도 직종에 따라 다르다.

신청은 12월8일까지 증빙서류를 갖춰 시청 방문이나 복지로 사이트를 통해 할 수 있으며 중복 신청도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내년 예산이 축소되는데도 전 세계에 만연한 불황을 고려해 노인 일자리는 늘렸다"면서 "고령층의 사회 참여로 더 큰 삶의 보람을 느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