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리적 방역 확산…콩나물키트 제공, 드라이브스루 도서대출
심리적 방역 확산…콩나물키트 제공, 드라이브스루 도서대출
  • 김수정 기자
  • 승인 2020.03.24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에서 기를 수 있는 콩나물 기르기 키트, 사진=성동구청 제공)
(집에서 콩나물 기르기 키트, 사진=성동구청 제공)

[이모작뉴스 김수정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에 특히 독거노인들은 외출이 어려운 가운데 심리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런 돌봄 서비스 대상인 독거 어르신의 심리적 방역이 필요한 시기이다. 이에 서울 성동구는 돌봄서비스 대상 독거어르신 786명에게 ‘집에서 기를 수 있는 콩나물 기르기 키트’를 제공한다.

콩나물 기르기 키트는 매일 3~4회 씩 물을 주며 관심을 주어 키우게 되면 일주일 뒤에 수확해 요리도 해먹을 수 있어 든든한 영양보충도 할 수 있다. 어르신들에게 매일 소일거리를 제공하고, 성장하는 모습을 옆에서 지켜보며 조금은 우울한 마음을 달래며 조만간 상황이 괜찮아 질 것이라는 심리적 방역의 ‘희망백신’ 역할을 하게 하는 것이다.

구는 지난 20일 부터 65명의 성동노인종합복지관 및 옥수재가노인지원센터의 생활지원사가 직접 독거어르신 가정을 방문해 키트를 설치해 주며 안부확인도 병행하고 있다. 생활지원사들은 코로나19 이후에도 매일 전화로도 안부확인을 해왔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어르신들의 마음이 힘들어지기 시작하면 몸도 아플 수 있어 늘 걱정"이라며 "어르신들에게 “희망백신 콩나물 키트”가 무료함을 없애고 현재 상황을 평온하게 받아들일 수 있는 마음의 위안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성동구는 미리 대출 신청한 도서를 다음날 도서관 주차장 입구를 지나가면서 차 안에서 받는 ‘드라이브 스루 도서대출 서비스’를 실시한바 있다.

(차에서 바로 도서대출서비스를 받고 있는 모습, 사진=성동구청 제공)
(차에서 바로 도서대출서비스를 받고 있는 모습, 사진=성동구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