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방에서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 즐겨요
안방에서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 즐겨요
  • 오은주 기자
  • 승인 2020.09.07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 무관객 온라인 개최 9.11.~13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 포스터. 국립무형유산원 제공)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 포스터. 국립무형유산원 제공)

[이모작뉴스 오은주 기자]  언택트시대에 안방극장을 찾아 온 반가운 영상축제가 있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이 주최하는 「2020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IIFF)」가 9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무관객 온라인 영화제로 진행된다.

올해 7회를 맞는 「2020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는 ‘숨, 쉼’을 주제로 하여 코로나19 확산의 장기화로 지친 국민이 마음의 휴식과 위안을 얻을 수 있도록 무형유산만의 독특한 아름다움과 현장감이 담긴 다채로운 작품들을 마련했다. 이번 축제는 정부혁신 차원에서 온라인 영화제로 전환함에 따라 온라인 플랫폼(네이버TV)으로 만나볼 수 있다.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막작인 판소리 뮤지컬 영화 <소리꾼>을 시작으로 총 16개국 26편의 영화들이 ‘헤리티지스트림’, ‘이프포커스’, ‘마스터즈아리랑’, ‘이프단편’, ‘이프VR’, ‘특별상영’ 6개 부문으로 관객들에게 소개된다. 아울러 국내에 처음 소개되는 <침묵 : 리스본의 소리>가 폐막작으로 상영된다. 개막식은 11일 오후 8시, 폐막식은 13일 오후 5시에 온라인 플랫폼(네이버TV)에서 방영된다.

(폐막작 ‘침묵  리스본의 소리’ 스틸컷. 국립무형유산원 제공)
(폐막작 ‘침묵 리스본의 소리’ 스틸컷. 국립무형유산원 제공)

‘헤리티지스트림’ 부문은 전 세계 다양한 무형유산을 다룬 영화를 선정하고 전문해설을 곁들여, 더욱 쉽고 재미있게 작품을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재즈 세계를 담은 다큐멘터리 <허비 행콕: 무한한 가능성> 상영 후 ‘스위스몽트뢰재즈페스티벌의 기록유산과 음악리코딩’에 관한 해설영상이, 폐막작인 <침묵 : 리스본의 소리> 상영 전에는 포르투갈의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인 ‘파두’에 관한 전문해설이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의 주제전 ‘이프포커스’ 부문은 코로나19라는 전 세계적 전염병 유행을 인류 모두가 경험하는 지금에 비추어 ‘숨과 생명, 치유와 쉼’을 바탕으로 한 영화들을 상영한다. 이 중 <의사의 땅, 칼라와야의 비밀>은 무형유산의 전승 현장을 촬영한 다큐멘터리로 안데스의 칼라와야 부족의 오랜 의학지식과 전승 체계를 면밀히 담고 있어 오늘날 문명의 결과에 대한 성찰과 반성을 되짚는다. 또한, 안데스의 고유한 전통문화와 전설을 다룬 <안데스의 노래>를 만나는 특별한 기회도 가진다.

‘마스터즈아리랑’ 부문에서는 국내 필름 디지털 복원작 중 최하원 감독의 문예영화 세 편을 함께 만난다. 당대 문예영화 표현의 경계를 과감히 넓힌 최 감독의 데뷔작 <나무들 비탈에 서다>를 포함하여 <독짓는 늙은이>, <무녀도> 세 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상영 후에는 오동진 평론가가 진행하고 최하원 감독, 김종원 평론가가 함께하는 온라인 ‘마스터 클래스’와 ‘관객과의 대화’가 진행된다.

‘이프단편’ 부문에서는 국립무형유산원의 기획 제작 콘텐츠 <씨름, 분단을 넘어 세계를 잇다>와 유네스코 아태무형유산센터의 기록영상 신작으로 인도네시아의 전통악기 ‘가믈란’과 전통춤을 다룬 ‘타리 발리’, 베트남 따이족의 전통 의식 ‘킨팡텐 축제’를 담은 다큐멘터리를 만나볼 수 있다. 한편, 무형유산과 문학 소재의 한국 단편 만화 <운수 좋은 날>, <소나기>, <찔레꽃>, <안녕>이 소개된다.

‘이프VR’ 부문에서는 무형유산과 VR(가상현실)을 접목하여 <맹인검객 심학규>, <붉은 바람> 등을 선보인다. 또한, 2020년 EBS국제다큐영화제의 ‘다큐 속 무형유산’ 부문 중 <기생, 꽃의 고백>, <아네르카, 생명의 숨결> 두 편을 ‘특별상영작’으로 만날 수 있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2014년부터 매년 국제무형유산영상축제를 개최해, 영상이라는 친근한 매체로 우리 삶 곳곳에 녹아있는 무형유산을 친근하게 누릴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